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호주교포 오수현 우승...최은우 5위
기사입력 2015-02-15 16:11:40.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유럽여자프로골프 투어 개막전 RACV 레이디스 마스터스호주교포 오수현(19)이 유럽여자프로골프 투어(LET) 2015시즌 개막전 RACV 레이디스 마스터스(총상금 36만 호주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오수현은 15일 호주 골드코스트의 로열 파인스 골프장(파73·6527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를 묶어 4언더파 69타의 성적을 냈다.

 최종합계 7언더파 285타를 친 오수현은 캐서린 커크(호주), 플로렌티나 파커, 찰리 헐(이상 잉글랜드)을 3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이 대회에서 한국계 선수가 우승한 것은 2006년 양희영이 아마추어 자격으로 1위를 차지한 이후 9년 만이다.

 지난해에는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의 조카 샤이엔 우즈(미국)가 우승했으며 2013년 카리 웨브(호주), 2011년에는 쩡야니(대만)가 1위에 오르는 등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1위에 올랐던 대회다.

 3라운드까지 공동 선두였던 최은우(20·볼빅)는 최종합계 3언더파 289타, 단독 5위로 대회를 마쳤다.

 지난해 우승자 우즈는 3오버파 295타로 공동 26위에 올랐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