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김경태, 일본프로골프 미즈노오픈 우승
기사입력 2016-05-29 15:16:33.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시즌 3승, 일본투어 통산 13승째…상금 선두도 질주



김경태(30·신한금융그룹)가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 미즈노오픈(총상금 1억엔) 우승을 차지했다.

김경태는 29일 일본 오카야마현 가사오카시의 JFE 세토나이카이 골프클럽(파72·7천415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1오버파 73타를 쳤다.

최종합계 11언더파 277타를 기록한 김경태는 시즌 3승, JGTO 통산 13승째를 거뒀다. 우승 상금은 2000만 엔(약 2억1000만원)이다.

김경태는 올해 4월 도켄 홈메이트컵과 더 크라운스에 이어 약 1개월 만에 우승 소식을 다시 전했다.

또 시즌 상금 8334만5130 엔(약 8억9600만원)으로 상금 선두 자리도 굳게 지켰다.

공동 2위를 차지한 이상희(24)는 이번 대회 상위 4명에게 주는 올해 브리티시오픈 출전권을 획득했다. 김경태는 이미 브리티시오픈 출전 자격을 갖고 있었다.

한국 선수들은 올해 JGTO 7개 대회 가운데 5승을 휩쓸었다.

김경태가 혼자 3승을 거뒀고 1월 JGTO와 아시안투어가 공동 개최한 싱가포르 오픈에서 송영한(25·신한금융그룹), 지난주 간사이 오픈에서 조병민(27)이 1승씩 기록했다.

남자골프 세계 랭킹 42위인 김경태는 이번 우승으로 올해 8월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출전 가능성이 더욱 커졌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