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재미동포 김찬, 일본프로골프 미즈노오픈 우승
기사입력 2017-05-28 16:57:28.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재미동포 김찬(27)이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 미즈노오픈(총상금 1억엔) 우승을 차지했다.

김찬은 28일 일본 오카야마의 JFE 세토나이카이 골프클럽(파72·7404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최종 합계 15언더파 273타의 성적을 낸 김찬은 2위 마이클 헨드리(호주)를 5타 차로 여유있게 따돌리고 JGTO에서 첫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우승 상금은 2000만엔(약 2억원)이다.

1990년생으로 키 188㎝의 건장한 체구가 돋보이는 김찬은 미국 하와이주 출신으로 애리조나주립대를 나왔다. 2013년부터 아시안 투어와 JGTO 등에서 활약하는 선수다.

김찬은 22일 끝난 올해 US오픈 일본 지역 예선을 통과해 올해 US오픈 본선 출전 자격을 얻었다. 또 이번 대회 상위 4명에게는 올해 7월 브리티시오픈 출전권이 주어졌다.

이에 따라 김찬과 헨드리, 3위에 오른 애덤 블랜드(호주), 4위 김경태가 브리티시오픈 출전 자격을 획득했다. 김경태는 6언더파 282타를 쳐 이번 대회를 4위로 마쳤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