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넥센골프사업부, ‘세인트나인 미스티(Misty)’ 출시
기사입력 2018-10-09 14:49:36.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사진설명> 넥센골프사업부가 새로 출시한 세인트나인 미스티(Misty).  

 

골프볼에 예술적 요소를 도입해 출시 초기부터 화제를 모았던 세인트나인이 벌써 6년을 맞이했다.

기술적인 요소 중심으로 경쟁하던 골프볼 시장에서 세인트나인은 공 하나, 하나에 캐릭터와 스토리를 부여하고, 예술적 감각으로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 잡고 있다.

넥센골프사업부가 이번에 새로 출시한 세인트나인 미스티(Misty)는 일반적인 유광 컬러볼과 달리 무광의 오묘한 컬러로 이름처럼 신비로움을 자아낸다.

고반발 탄성소재 코어로 부드러운 터치감과 아이언 샷 성능을 향상시켜 일정하고 정확한 숏게임 퍼포먼스를 실현했다.

또 부드러운 코어와 신개념 특수소재 커버는 드라이브 샷에서 스핀량을 최소화해 더 긴 비거리와 직진 성능을 향상시켰다.

무엇보다 기존의 컬러볼을 뛰어넘는 무광의 아름다운 컬러의 조합으로 필드에서의 시인성이 뛰어나며 색채 심리학과 모던 아트 요소가 접목된 디자인은 골퍼에게 심리적 안정과 즐거움을 준다.

제품 및 패키지는 세인트나인의 9가지 캐릭터를 디자인한 대한민국의 추천작가 서교준 디자이너가 맡았다.

프로덕트 전 라인의 디자인 개발을 함께 해온 서작가는 브랜드의 핵심 요소인 멘탈 캐릭터와 무광 컬러볼의 신비로움을 자연스럽게 접목시켰다.

화이트 컬러를 배경으로 붓 터치 속에 숨은 멘탈 캐릭터들과 케이스를 열지 않고도 볼 수 있는 무광 컬러볼이 조화를 이뤄 패키지에서부터 마음을 빼앗기게 된다.

 

채희찬기자 chc@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