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도시 기반 갖춰가는 세종시…도서관·청소년수련관 잇단 착공
기사입력 2019-03-14 19:48:45.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세종시 청소년들의 방과 후 문화·예술·체육·여가활동 등 복합문화공간 역할을 하게 될 아름청소년수련관(이하 수련관)과 지식 문화 공간이 될 시립도서관 건립공사가 14일 시작됐다.

세종시는 14일 세종국제고 인근 부지에서 이춘희 시장과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청소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름청소년수련관 기공식을 했다.

2020년 8월 준공 예정인 수련관은 총사업비 271억3000만원이 투입된다. 1만2765.2㎡ 부지에 지하 1층·지상 3층, 건물면적 5780.43㎡ 규모로 건립된다.

지상 1층에는 요리·제과제빵 실습실, 방송콘텐츠 제작실, 다목적 체육관이 들어선다.

2층에는 영화관람실·강의실·동아리방·다목적 강당이, 3층에는 음악연습실·댄스연습실·보컬 연습실 등이 각각 배치된다.

시는 2020년 12월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운동 B14 블록 시립도서관 터에서도 기공식이 열렸다.

2020년 11월 완공 예정인 시립도서관은 지하 1층·지상 4층, 건물면적 1만97㎡ 규모로, 열람실 1260석과 최대 50만8000권을 갖춘다.

지상 1∼2층에는 유아실·어린이 자료실·전시실·북카페가, 지상 3∼4층에는 일반자료실·외국어자료실·향토자료실·노인열람실 등이 배치된다.

세종대왕과 한글을 활용한 세종형 공공건축 디자인, 최신 건축기술과 공법·자재 등이 적용되는 미래형 첨단 공공 건축물로 조성된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