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전기안전교육원, 정읍 이전 확정…2023년 완공
기사입력 2019-05-27 15:23:44.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전북 정읍시는 한국전기안전공사가 교육원을 신정동 첨단과학산업단지에 짓는 방안을 최근 확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전기안전공사는 2017년 연구실증단지와 교육원을 함께 정읍에 짓겠다고 밝혔으나 내부 반발 등에 부딪혀 연구실증단지 건립 공사만 진행해왔다.

전기안전공사는 교육원 이전 방침이 정해짐에 따라 곧바로 설계 현상공모 등의 절차를 밟아 2021년 공사를 시작할 방침이다.

교육원은 첨단과학산업단지 내 3만6천여㎡ 부지에 건립되며 교육관, 생활관, 다목적교류센터 등을 갖춘다.

교육관은 지상 3층 전체 건물면적 4천800㎡, 생활관은 지상 4층 전체 건물면적 7천㎡ 규모다.

470여억원을 투입해 2023년 5월 완공할 예정이다.

교육원은 전기안전 전문인력을 양성하고 정부와 기업의 안전관리 담당자에 대한 기술교육 업무를 하게 된다.

정읍시 관계자는 “교육원이 완공되면 매달 600명가량이 교육을 받게 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원활하게 이전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계풍기자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