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전기공사공제조합, 독거노인 대상 생활용품 전달
기사입력 2019-06-05 16:29:17.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4일 서울 논현동 본사에서 ‘E-사랑봉사단과 함께 하는 효(孝)상자만들기 봉사활동’ 개최
   
4일 서울 논현동 소재 조합본사 회관에서 ‘E-사랑봉사단과 함께 하는 효(孝)상자만들기 봉사활동’ 행사가 열린 가운데 김성관 조합 이사장이 용산구 일대 독거노인들에게 전달한 효상자를 제작하고 있다.

 

전기공사공제조합이 이웃주민들을 위한 뜻깊은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조합은 지난 4일 서울 논현동 소재 조합본사 회관에서 ‘E-사랑봉사단과 함께 하는 효(孝)상자만들기 봉사활동’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과 함께한 이번 행사에는 김성관 조합 이사장을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해 용산구 일대 독거노인 200명에게 전달할 효상자(여름용품 꾸러미)를 제작했다.

효상자에는 조합 임직원이 석고가루와 꽃장식으로 직접 만든 방향제와 손수 적은 카드, 여름 홑이불, 쌀과 반찬, 살충제 등 여름을 쾌적하게 나기 위한 물품들이 담겼다.

김성관 이사장은 “조합의 효상자 만들기 행사가 벌써 5회째를 맞이했다”며 “이웃들을 위해 봉사하는 행사가 단발성에 그치지 않고, 조합의 건전하고 바람직한 문화로 정착되어가는 모습에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용산노인종합복지관 조혜진 부장은 “지속적으로 독거노인들을 돕는 행사를 주관해줘서 감사드린다”며 “오늘 준비한 효상자는 용산구 독거 어르신들에게 틀림없이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조합의 E-사랑봉사단은 매년 2회에 걸쳐 지역 내 저소득 독거어르신들에게 계절별로 필요한 효상자를 지원함으로써 정서적인지지 및 경제적 어려움을 경감시키고, 기업의 사회적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이날 만들어진 효상자는 오는 10일 전기공사공제조합 임직원들이 용산구 독거어르신들을 찾아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이계풍기자 kplee@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