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기업 투자 끌어낸다…경북형 일자리 창출 모델 구체화
기사입력 2019-07-09 19:07:06.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경북도는 시·군별로 새로운 기업을 유치하고 기존 기업의 추가 투자를 끌어내기 위한 ‘경북형 일자리 창출 모델’을 만든다.

이를 위해 9일 관련 연구용역에 들어갔으며 결과를 바탕으로 기업 친화적인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해 더 많은 고용을 창출하는 독창적인 일자리 모델을 구체화·제도화할 방침이다.

노사평화 협약 등 상생 협력 방안을 마련하고 기업 하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노·사·민·지자체 역할도 정립한다.

또 정부의 상생형 지역 일자리 지원에 대한 관련법(국가균형발전 특별법) 개정에 대비해 구미형 일자리 사업이 상생형 일자리에 선정돼 추가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LG화학이 투자하는 구미형 일자리는 도와 구미시, LG 측이 실무협의를 진행 중이며 조만간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도는 구미에 이어 포항형, 경주형 일자리 모델도 준비 중이며 다른 시·군에도 상생형 모델을 마련할 계획이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경북형 일자리 모델이 기업 친화적이고 고용창출 중심인 만큼 투자가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