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광주·전남 건설업체 시공능력평가, 호반-중흥-금호 순
기사입력 2019-07-29 16:32:40.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광주·전남 건설업체의 올해 시공능력평가에서 ㈜호반건설이 1위를 차지했다.

29일 대한건설협회 광주광역시회와 전남도회에 따르면 국토부가 전국 건설업체를 대상으로 올해 공사능력을 종합 평가한 결과, 호반건설이 4조4천208억원으로 전남업체 중 1위(전국 10위)를 차지했다.

이어 중흥토건㈜이 1조9천14억원으로 2위(17위), 금호산업㈜이 1조5천138억원으로 3위(20위)를 기록했다.

제일건설㈜ 1조3천663억원 4위(26위), 우미건설㈜ 1조2천347억원 5위(35위), 중흥건설㈜ 9천704억원 6위(43위), ㈜라인건설 7천783억원 7위(48위)를 각각 기록했다.

보광종합건설㈜ 4천844억원 8위(64위), ㈜대광건영 4천736억원 9위(65위), 금광기업㈜ 2천996억원 10위(97위)를 나타냈다.

시공능력평가는 발주자가 적정한 건설업체를 선정할 수 있도록 건설공사 실적과 경영상태, 기술능력 및 신인도를 종합 평가하는 것으로, 이를 금액으로 환산한 시공능력평가액(시평액)을 산출해 매년 7월 말 공시한다.

시평액은 공사 발주자가 입찰 제한을 하거나 조달청의 유자격자명부제, 도급하한제 등 제도를 운용할 때 근거로 활용된다. 김부미기자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