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중부발전, 국산 보일러 튜브 테스트베드 제공
기사입력 2019-11-07 15:55:32.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한국중부발전 김호빈 기술본부장(왼쪽 다섯번째)과 세아창원특수강 이상은 부사장(왼쪽 여섯번째)이 국산 보일러 튜브실증을 위한 Test-Bed 운영 업무협약 체결 후 다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은 7일 세아창원특수강과 일본산 튜브를 국산화하고 국내외 판로를 확대하기 위해 국산 보일러 튜브 실증 테스트베드(Test-Bed)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세아는 일본산 보일러 튜브 제품과 경쟁하고자 2011년 국내 최고사양의 보일러 튜브(S30432)를 자체 개발했으나 실증시험을 위한 마땅한 테스트베드를 찾지 못해 국내 발전사에 제품을 납품하지 못하고 해외 판로 확대에도 난항을 겪어 왔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중부발전은 S30432 재질의 튜브는 보령화력 8호기에, SA213T91 재질의 튜브는 인천복합 배열회수보일러 5호기에 실증시험을 위한 테스트베드를 최대 4년 동안 제공하기로 했다.

세아에서는 보일러 튜브 시제품을 설치하고 실증시험에 따른 건전성 평가를 진행하기로 하였고 보일러 튜브 시제품은 2020년 설치·운영될 예정이다.

중부발전 김호빈 기술본부장은 “일본 의존도가 높은 보일러 튜브를 국산으로 대체 개발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단계인 설계 사용조건에서의 신뢰성 검증이 이루어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면서 “성공적인 실증시험을 위해 세아와 긴밀한 공조체계를 유지하고 향후 해외 판로 개척 등에도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김부미기자 boomi@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