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충북도, 2020년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 열람 실시
기사입력 2020-04-13 09:01:49.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충청북도는 2020년 1월 1일 기준 도내 230만 필지의 개별공시지가 산정결과에 대해 14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의 열람과 의견 접수를 받는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열람하는 내용은 시군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를 거쳐 결정된 것이다. ㎡당 토지가격을 시장·군수가 국토교통부장관 공시 표준지공시지가를 기준으로 개별 토지 특성을 산정한 뒤, 감정평가사 검증을 거쳤다.

1월 1일 기준 표준지 공시지가는 도 평균 3.78%, 전국평균 6.33% 상승했다.

지가열람은 시군구, 읍면동 민원실 또는 충청북도 홈페이지(부동산종합정보),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에서 가능하다. 의견이 있는 토지소유자는 토지 소재 시군구 민원실에 개별공시지가 의견서를 5월 4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의견서는 다음달 15일까지 감정평가사의 검증 및 시군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를 거쳐 개별 통지된다. 최종 229만9064필지의 개별공시지가는 5월 29일 결정ㆍ공시 된다.

도는 개별토지특성 중 가격결정에 가장 많은 영향을 미치는 주요 토지특성(①용도지역 ②용도지구 ③토지이용상황 ④고저 ⑤도로접면 ⑥형상)을 지가열람․결정통지문에 안내하는 ‘토지특성정보 알림제’를 운영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홈페이지와 우편통지, 현수막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한 공시지가 열람 홍보로 도민의 재산관리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시책을 발굴하여 신뢰받는 열린 토지행정을 펼쳐 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임성엽기자 starleaf@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