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해남군, 200억원 투입 정수장 현대화 사업 추진
기사입력 2020-04-28 18:41:16.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노후 상수관망 이어 정수장 개량사업 공모 선정

해남군은 환경부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의 일환인 2020년도 노후정수장 개량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총사업비 200억원을 투입해 2023년까지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해남군민들에게 지방상수도를 공급하는 원천인 해남정수장을 현대식으로 다시 건설하게 된다.

    1980년 시설돼 40여년이 지난 해남 정수장은 시설물 노후화에 따라 구조물의 안정성은 물론 수질안전에 대한 불안이 커지고 있어 개선이 절실했다.

    이에 따라 해남군은 명현관 해남군수와 담당 공무원들이 중앙부처를 방문해 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지역 우선 배정을 강력히 건의했다.

    군은 앞서 군비 8억7천만원을 노후정수장 정비사업 기본·실시설계를 하는 등 국비 확보를 위한 사전 준비도 착실히 추진해 왔다.

    특히 지난해 확정돼 추진 중인 총사업비 331억원 규모의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과 동시 추진이 가능함에 따라 해남지역 지방상수도 현대화가 획기적으로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해남군 노후상수관망 정비사업은 2024년까지 5년에 걸쳐 해남읍을 비롯한 송지면, 황산면, 문내면 일원 노후상수관로 105km를 교체하고 블록시스템 등을 구축하게 된다.

    상수관망 또한 1983년 설비된 해남읍을 비롯해 대부분 20년 이상이 지나 노후화되면서 누수량이 증가하고 여름철 녹물이 발생하는 등 군민 생활에 각종 어려움을 겪어왔다.

    해남정수장 현대화사업이 완료되면 하루 4000㎥의 용수를 해남읍 일부를 비롯한 삼산면, 화산면, 현산면 일원 1만1천310명(5천915세대)에게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게 된다.

    노후 상수관망 정비사업을 통해 현재 누수율이 42%에서 15%까지 줄어드는 것은 물론 녹물 해소와 맑은 물 공급에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정수장 개량사업으로 수돗물 수질 문제를 근본적으로 개선해 시설 노후화로 고통을 겪는 주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정적인 수돗물이 제공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