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세계기상기구 “올 5∼6월, 평년보다 더울 것”
기사입력 2020-05-13 14:32:07.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세계기상기구(WMO)는 올해 5∼6월 북반구와 열대 지방의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12일(현지시간) 전망했다. 지난달은 역대 가장 더웠던 4월로 기록된 2016년 4월과 타이를 이뤘으며, 지난 1∼3월의 기온 역시 역대 첫 번째 혹은 두 번째로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인도양, 호주, 인도네시아군도 서부 지역에는 평균 이상의 강우가, 반면 남아메리카 남부와 적도 지역, 카리브해에는 예년보다 적은 비가 내릴 것으로 WMO는 예보했다. 이는 기후 변화로 해수면 온도가 높아진 탓으로 분석됐다.

페테리 탈라스 WMO 사무총장은 “기후 변화로 공기와 해수면 온도, 해양 열기가 높아졌다”면서 “이는 열대성 사이클론과 강우 패턴에 큰 영향을 끼친다”고 말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