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서부발전, 4차산업 혁신기술 안전분야 접목에 총력
기사입력 2020-05-29 16:12:14.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위험지역 출입자 자동 카운팅 시스템 실증 완료
   

한국서부발전은 28일 태안발전본부 계획예방정비공사 현장에서 ‘위험지역 출입자 자동 카운팅 시스템’(DAVAS)의 현장 실증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밝혔다.

IoT 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다바스 시스템은 적외선 센서를 이용해 인체에서 발생하는 열을 감지하고 카운팅 알고리즘으로 이동궤적의 패턴을 분석하여 위험지역을 출입하는 인원을 정확하게 기록하는 시스템이다.

발전소 위험지역 안전관리 강화와 중소기업 개발기술의 발전현장 접목을 목표로 진행된 이번 실증사업은 중소기업인 ㈜휴먼릭스가 개발한 적외선 센서를 이용한 이동패턴 분석 기술을 계획예방정비공사 기간 동안 작업장 위험지역에 적용하여 실증분석을 실시했다.

이번실증 사업은 계획예방정비공사가 진행 중인 태안발전본부 9호기 미분기 6대에 다바스 시스템을 설치해 미분기 내부 작업인원 출입 현황을 현장과 중앙제어실에서 실시간으로 동시에 모니터링하는 형태로 이루어졌다. 정확도 향상을 위해 수차례의 시행착오 및 해결방법을 강구한 결과 온도 센서와 깊이 센서를 융합, 발전소에 특화된 카운팅 알고리즘을 개발하여 시스템 실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서부발전은 이번 현장실증 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다바스시스템의 정확도와 통신 네트워크 신뢰성 검증을 통해 발전소 적용 확대 방안을 도출하고 기존 시스템과 연계할 예정이다.

 

김부미기자 boomi@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