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뉴스
이지스자산운용 “코로나 여파로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가속화”
기사입력 2020-07-14 15:09:27. 폰트 폰트확대폰트축소
‘데이터센터 시장 분석’ 보고서 발표
   

코로나19 유행으로 각국 정부와 기업들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전환이 가속화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4일 이지스자산운용 리서치센터가 발표한 ‘데이터센터 시장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코로나19 유행으로 비대면 서비스, 온라인 수업, 비디오 스트리밍 이용 등이 폭발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전 세계 데이터 트래픽이 평균 20~100% 증가했다.

화상회의 업체 ‘줌(Zoom)’의 경우는 데이터 트래픽이 전년 동기 대비 535% 상승했다.

이에 따라 각국 정부와 기업들도 기존 오프라인 체계를 디지털 체계로 바꾸려는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움직임이 빨라지면서 데이터 사용이 높아지고, 데이터센터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고서는 전망했다.

또한 사물인터넷(IoT)과 클라우드 도입 확대가 데이터센터 시장에 미치는 영향이 가장 클 것으로 예상했다.

IoT 연결기기 수는 예전보다 두 배 가까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데이터의 폭발적 증가가 뒤따를 것으로 봤다. 기업들의 클라우드 도입 증가로 인해 클라우드 시장도 확대될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우리나라의 클라우드 도입률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최하위 수준인데다 코로나19로 인해 디지털 체계 도입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어 시장은 지금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확장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지스자산운용은 우리나라의 데이터센터의 투자와 입지 조건 등에 대해서도 분석했다.

데이터센터 운영에서 중요한 요소를 차지하는 산업용 전기료는 우리나라의 경우 OECD 주요 24개국 중 12위로 글로벌 평균 수준이다. 또한 우리나라는 인구가 밀집돼 있고 케이블 망의 품질이 좋아 전력 송배전 손실률이 세계 최저 수준으로, 다른 국가들에 비해 데이터센터의 입지 강점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판단했다.

 

김민수기자 kms@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건설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 보시고 실시간 입찰정보도 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건설경제i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구글
인쇄
팝업뉴스 닫기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