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전기안전공사, ‘2020 전력설비 안전성 향상대회’ 개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기사입력 2020-11-20 09:57:39   폰트크기 변경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전력산업인들의 협력을 굳건히 다지고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을 부응하기 위한 기술협력의 장을 열었다.

공사는 19일 전북혁신도시 본사에서 한전, 발전공기업, 민간발전사 등 전력산업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제15회 전력설비 안전성 향상대회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비대면 중계와 병행해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군산대학교 이상일 교수의 ‘K-그린뉴딜해상풍력 기술동향 및 전망’ 발표를 시작으로 7개의 주제발표가 이어지며 국내 전력산업의 다양한 노하우 공유와 설비 안전성 향상을 위한 토론이 펼쳐졌다.

주제발표에 앞서 열린 유공자 포상행사에서는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한국서부발전 안대선 차장 등 7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한국전력 김광진 부장 등 12명이 공사 사장 표창을, LS전선 하광수 부장이 공사 감사패를 수상했다.

조성완 사장은 “최근 ‘한국판 뉴딜’로 태양광, 풍력 등 그린에너지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면서 “전력산업의 환경 변화에 발맞춰 새 검사기법 개발을 통한 설비안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김부미기자 boomi@

〈e대한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사회
로딩바